Materials

[Materials series]

specimens of street, solventfree epoxy paints, panel_ 8.9×6.2in / 22.7×15.8cm, 2017

 

 

<Specimens of street>

Covers from buildings’ outer walls, wallpapers from abandoned houses, interior materials, pieces of a mosquito net from someone’s house, tiles, traditional Korean roof tile Giwa which is difficult to find today, and fragments of a ridgepole from old mossy buildings. During the process of bringing diverse collected traces from streets to canvases, as distanced objects become the start point of painting, in other words, the main agent, the artist JAZOO Yang steps aside. The more the artist’s responses towards the main agent of her practice, the objects, are emphasized, the more this methodology of the artist about a sense of distance embraces objects from a city, street and wall into painting. And then, when objects are collected from streets, the artist reversely takes a more active part in looking at a city.

건물의 외벽에서 벗겨낸 껍질, 빈집의 벽지, 내장재, 어느 집의 창문에서 잘라낸 낡은 모기장, 타일들, 이제는 보기 힘든 기와조각, 오래되어 이끼가 낀 대들보에서 떼어낸 파편들. 거리에서 채집한 다양한 흔적들을 캔버스로 옮기는 작업은, 거리를 이루는 사물들이 회화의 시작점, 즉 주체가 되면서 작가 양자주 자신은 한 발 물러나게 된다. 작가의 이러한 거리감에 대한 방법론은  ‘Materials 시리즈’  작업의 주체인 재료들에 대한 작가의 반응(수동성 혹은 우연성)을 더 중요시하며 진행됨으로써, 도시와 거리, 벽에서 더 많은 것을 회화로 수용할 수 있게 한다. 이때 거리의 오브젝트들을 채취하는 과정에서 작가가 도시를 바라보는 시각은 역으로 더욱 능동적으로 반전된다.

 

<Collecting specimens of street>

 

Installation view @ Gallery Boaninn, Seoul, 2017
Installation view @ Gallery Boaninn, Seoul, 2017